2017.10.20 금 09:24
> 뉴스 > 지역종합
     
‘봉화은어 더 큰 바다를 향하여’
제19회 봉화은어축제 성황리에 폐막
2017년 08월 07일 (월) 16:34:10 김용준 기자 kkyj0660@hanmail.net

‘Hot여름! Cool~하게! 은어잡Go~’라는 주제로 지난 7월 29일부터 8월 5일까지 8일간 봉화군 내성천 일원에서 개최된 제19회 봉화은어축제가 성황리에 막을 내렸다.

   

여름휴가를 보내기 위해 은어축제를 찾은 관광객 수는 76만 2천여 명(행사장 36만 2천여 명, 관내 40여만 명)이며 경제적 파급효과는 311여억 원으로 추산되고 개막 첫날부터 궂은 날씨였던 점을 감안하면 2017년 봉화은어축제는 성공적이었다는 평가다.

   

박노욱 군수는 올해 은어축제의 성공요인으로 ‘적극적인 홍보, 새로운 프로그램의 도입으로 인한 즐길거리의 다양화, 세심한 배려’ 등을 꼽았다.

   

TV, 라디오 광고를 비롯해 대도시 벽면광고, SNS통합홍보마케팅, 서울시 육교 현수막 게첨, 축제장 생생정보통신 등 다양한 광고효과로 서울, 부산, 대구 등 전국 각지에서 은어의 맛과 은어잡이체험을 즐기기 위해 많은 관광객이 몰려들었다.

   

주요 체험프로그램인 은어잡이(반두, 맨손)체험, 은어 숯불구이, 수박서리의 여전한 인기와 60m롱슬라이드와 각종 수상놀이기구가 설치된 은어물난장 놀이터, 재미있는 진행으로 주목을 받은 모바일 은어잡Go, 가재마을체험, 다슬기잡이체험, 밤하늘에서 은어를 찾고 천체를 관측하는 은어야 천체랑 놀자 등 새로운 프로그램의 호응이 높았다.

산촌형 생태체험이라고 할 수 있는 다슬기잡이, 가재잡이, 수박서리, 은어생태탐험, 천체관측 등이 가족단위 관광객들에게 큰 호응을 얻은 점은 앞으로 봉화은어축제가 추구해야 될 방향을 제시하였다는 평가다.

또, 도립국악예술단, 지역예술인 공연, 부천시 예술단 공연을 비롯해 2017 뷰티바디 선발대회 등 매일 저녁 수준 높은 공연과 볼거리를 제공했다는 점도 축제의 흥행에 도움이 됐다.

특히 올해는 전국 반두잡이 어신대회와 맨손잡이 팀 대항전이라는 경합형 프로그램이 축제의 활기를 더했다. 전국 각지에서 어신이 되고자 찾아온 관광객들로 북새통을 이뤘으며, 초대 어신이 된 장상오(52, 봉화군 법전면)씨는 “어린 시절 내성천에서 고기 잡던 실력을 뽐낼 수 있어 좋았고, 은어는 혼자서는 잡을 수 없고 여럿이 협동해야 많이 잡을 수 있다”고 어신이 된 비결을 소개했다. 맨손잡이 팀 대항전에서는 봉화로타리클럽팀이 우승했다.

   

관광객을 위한 축제위원회의 세심한 배려도 성공적인 축제의 주요한 요인이다. 안전관리와 경찰, 소방, 의료진을 곳곳에 배치했고 주무대 앞 대형 그늘막 조성, 쿨존과 나무그늘 쉼터, 캠핑장, 샤워실, 기념품 판매소를 통해 체험거리와 볼거리 그리고 휴식이 있는 축제로 관광객들의 만족도를 극대화했다.

   

한편 정세균 국회의장과 강석호, 홍의락 국회의원, 김관용 경북도지사가 개막현장을 찾았으며, 정세균 국회의장은 축사에서 “최일선 현장에서 국정운영의 답을 찾고자 봉화를 방문했으며, 여름 대표축제로 자리매김한 은어축제의 개막을 진심으로 축하하고 앞으로 더 많은 관광객이 찾는 세계적 축제로 발전하기를 기원한다”고 격려했다.

   

성공적으로 축제를 이끈 이승훈 축제위원장은 “문화체육관광부 3년 연속 우수축제에 선정된 은어축제가 올해는 더욱 새롭고 다채로운 프로그램으로 관광객을 맞이했으며, 이번 은어축제를 통해 나타난 문제점과 미진한 부분에 대해서는 결과보고회를 통해 개선해 향후 우리나라 대표축제로 도약할 수 있도록 적극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관련기사
· 봉화군 은어,송이축제 관광객 유치 위한 여행사 모집· 2009 봉화은어축제 입장권 사전 예매
· 2009 봉화은어축제 입장권 10% 할인 판매· 8월 봉화 은어잡으로 오세요!
· cool∼한 여름, 은어랑 봉화에서 놀아보자· 봉화군, 제19회 봉화은어축제 개막
김용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경북in뉴스(http://www.kbin.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안동 송현동 주둔 36사단 백호부대를
봉화가 배출한 ‘雪竹’, 시와 삶에
「2017 국민행복IT경진대회」본선대
안동시, 어린이 등굣길 교통안전캠페인
안동시, 1사 1담당 기업도우미 운영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경북 안동시 영가로 11 1층(운흥동) 경북in뉴스 | Tel 054-857-2084 | Fax 054-857-2085
창간일자 : 2009년 2월 18일 | 등록번호 : 경북 아 00082 | 등록일자 : 2008년 12월 4일 | 발행인·편집인 : 유경상
청소년보호책임자 : 유경상 | 청탁금지법 책임자 : 김용준
Copyright 2007 경북in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kbin.co.kr
경북in뉴스을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기사 및 사진)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