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8.16 목 17:48
> 뉴스 > 지역이 희망이다
     
한국지역인터넷신문협의회, (주)데이터젠과
모바일 플랫폼 공동 운영 협약식 개최
전국 20여개 언론사와 협력, 뉴스 전국화 발판 마련
2018년 04월 23일 (월) 11:11:54 편집부 suns365@naver.com
   
  ▲ 한국지역인터넷신문협의회, (주)데이터젠 업무협약식 개최  

국내 최초로 지역인터넷신문들이 공동으로 모바일 언론 플랫폼 서비스에 나선다. 한국지역인터넷신문협의회(회장 권혁상)는 4월 23일 오전 카이스트 문지캠퍼스 소재 (주)데이터젠 회의실에서 (주)데이터젠·(주)젠미디어(대표이사 임선묵)가 개발한 블록체인 기반 모바일 플랫폼 ‘다프체인’을 통한 미디어 공급 및 제작·운영과 관련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번 업무협약을 통해 한국지역인터넷신문협의회에 소속 인터넷 언론사는 기존 지면과 웹 사이트 외에 모바일이라는 또 다른 강력한 뉴스채널을 통해 독자들에게 보다 빠르고 정확한 정보를 실시간으로 전달할 수 있게 됐다.

특히 중요 기사에 대한 지역 및 전국 푸시(PUSH) 서비스를 통한 속보성을 강화하고, 뉴스는 물론 쇼핑(폐쇄몰)을 통해 싸고 질 좋은 상품을 독자들에게 우선 공급할 예정이다. 이와 함께 헬스케어를 탑재해 ‘인간 중심의 가치 실현’을 위한 서비스를 제공한다.

‘다프체인’은 지난 10여 년간 디지털 자산에 대해 AI(인공지능), 빅데이터 기술을 축적해온 데이터젠 기술진과 각 분야별 최고 전문가가 참여해 만든 플랫폼으로 인간의 모든 활동을 가치로 평가해서 자산화하고 이를 언론기사, 쇼핑, 헬스케어 등과 매칭시킨 획기적인 생태계이다.

특히 ‘다프체인’은 개개인의 평소 관심, 습관, 기호, 취향 등을 분석하고 이러한 개인의 성향을 디지털 자산(assets)으로 체계화하여 그 가치에 대한 보상이 이루어지는 시스템을 갖추고 있다.

   

한국지역인터넷신문협의회 권혁상 회장은 “독자를 가장 소중한 가치로 생각하는 한국지역인터넷신문협의회 소속 12개 언론사는 ‘다프체인’을 통해 독자가 원하는 기사가 무엇인지 끊임없이 고민하고 파악해 입맛에 맞게 실시간으로 공급해나갈 것을 약속드린다”고 말했다.

데이터젠 임선묵 대표이사는 “각 지역을 대표하는 한국지역인터넷신문협의회 소속 언론사와 함께 하게 되어 뉴스 전국화에 대한 기대가 크다”며 “독자들에게 최상의 상태로 서비스될 수 있도록 운영·관리해 동반성장해 나갈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이날 협약식을 체결한 한국지역인터넷신문협의회는 경북인뉴스, 디트뉴스24, 성남일보, 세종의소리, 수원일보, 시민의소리, 울산시민신문, 인천뉴스, 제주의소리, 충북인뉴스, 평화뉴스, 헬로DD 등 각 지역을 대표하는 12개 인터넷언론사가 소속되어 있다.

한편 데이터젠은 5월 3일 오후 2시 카이스트에서 한국지역인터넷신문협의회를 비롯한 협약을 맺은 전국 20여개 언론사와 공동으로 출범식을 가질 예정이다.

ⓒ 경북in뉴스(http://www.kbin.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드론의 비상, 2018 안동드론 페스
안동시, 내년도 예산편성 주민의견 접
한국국학진흥원, 독립운동가 이중업 옥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경북 안동시 영가로 11 1층(운흥동) 경북in뉴스 | Tel 054-857-2084 | Fax 054-857-2085
창간일자 : 2009년 2월 18일 | 등록번호 : 경북 아 00082 | 등록일자 : 2008년 12월 4일 | 발행인·편집인 : 유경상
청소년보호책임자 : 유경상 | 청탁금지법 책임자 : 김용준
Copyright 2007 경북in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kbin.co.kr
경북in뉴스을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기사 및 사진)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