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7.20 금 17:32
> 뉴스 > 칼럼in
     
[기고문]촛불화재, 안전 습관으로 화재 예방
2018년 05월 15일 (화) 11:31:25 박영탁(안동소방서 예방안전과) vsuyoungv@korea.kr

최근 심해진 미세먼지로 인한 실내 환기 대체 목적으로 향초를 사용하는 가구가 증가하고 있다. 또 분위기 전환용 및 인테리어용품 등의 다양한 이유로 향초를 사용하는 가구가 많다. 향초를 사용하는 가구가 증가하면서 향초(촛불)을 켜놓은 상태로 잠을 자거나 외출해 화재가 발생하는 사례가 많아지고 있어 사용에 주의를 기울여야겠다.

지난 1월 17일 구미시 형곡동 A아파트에서 화장실 냄새를 제거하기 위해 피운 향초의 불꽃이 가연물로 옮겨 붙으면서 화재가 발생해 약 180만원의 재산피해가 발생했으며, 2017년 10월 9일 포항시 죽도동의 B아파트에서도 환기를 위해 켜놓은 향초가 넘어지면서 불이 붙어 약 1,500만원의 재산피해가 발생했으며, 이 불로 주민들이 긴급 대피하는 소동이 있었다.

향초심의 온도는 약 650도 이상으로 올라 갈 수 있어 화재의 위험이 항상 뒤따르지만 향초의 긍정적인 효과로 인해 부득이 하게 사용해야 할 경우를 대비해 화재예방수칙을 알아보도록 하자.

   
▲ 안동소방서 박영탁 소방교

첫째. 자리를 비우거나 잠자리에 들기 전에는 향초 끄기

둘째. 향초 사용 전 주변 가연물(화장지, 커튼) 등의 가연물 치우기

셋째. 향초 받침대 및 고정 장치를 사용하여 향초 고정하기

넷째. 어린이나 애완동물이 닿을 수 있는 곳에서는 사용하지 않기

향초사용에 있어 위와 같은 화재예방안전 수칙을 지킨다면 촛불화재로 인명·재산피해를 예방 할 수 있을 것이다. 안전에 대한 자만은 금물이다. 화재의 위험성은 어디서나 존재하며, 나비효과처럼 나비의 작은 날갯짓이 토네이도를 일으키듯 작을 불꽃이 건물전체를 집어 삼킬 수 있다는 것을 명심해야한다.

ⓒ 경북in뉴스(http://www.kbin.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균형발전 철학을 갖고 계신지 궁금합
안동에서 말벌 쏘여 사망자 발생
빛바랜 앨범 속 추억의 사진을 응모하
예천군 종합자원봉사센터,예천행복마을
안동부설초, 행복드림 진로캠프 운영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경북 안동시 영가로 11 1층(운흥동) 경북in뉴스 | Tel 054-857-2084 | Fax 054-857-2085
창간일자 : 2009년 2월 18일 | 등록번호 : 경북 아 00082 | 등록일자 : 2008년 12월 4일 | 발행인·편집인 : 유경상
청소년보호책임자 : 유경상 | 청탁금지법 책임자 : 김용준
Copyright 2007 경북in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kbin.co.kr
경북in뉴스을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기사 및 사진)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