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8.16 목 17:48
> 뉴스 > 사회
     
에어컨 사용 급증 여름철, 화재 경각심 필요
계속되는 폭염에 에어컨 실외기 화재 빈번
2018년 07월 24일 (화) 15:58:12 편집부 suns365@naver.com

최근 전국적으로 기온이 39도에 이르는 등 살인적인 폭염이 계속되고 있는 가운데 더위를 이겨내기 위해 에어컨 사용빈도 또한 폭발적으로 늘고 있다. 이에 따라 화재위험 또한 늘어나고 있으며 특히 에어컨 실외기로 인해 화재가 빈번히 발생하고 있는 실정이다.

경북도 소방본부는 전국의 에어컨 실외기의 화재발생 현황을 분석한 결과 지난 3년간 전국에서 567건의 화재가 에어컨 실외기에서 발생했고 이로 인해 11명의 인명피해와 2,543백만원의 재산피해가 발생했다고 밝혔다.

특히 도내 지난 3년간 발생한 에어컨화재는 총 23건이며, 이 중 16건의 화재가 에어컨 실외기에서 발생했다. 15백만원의 재산피해가 발생했으며 인명피해는 발생하지 않았다. 원인별로는 기계적요인이 7건(43%), 전기적요인이 5건(31%), 부주의 3건(19%) 순이다.

에어컨 실외기가 제한된 공간 안에 설치될 경우 발생한 열이 빠져 나가기 어렵고 전기배선의 꺾임이나 진동 등에 의해 화재가 발생할 위험이 높다. 또한 발코니나 길거리 등 개방된 공간에 설치될 경우 빗물의 유입 및 쓰레기, 담배꽁초 등에 열이 축척되면서 화재가 발생할 위험이 크다.

에어컨 실외기 화재를 예방하기 위해 다음과 같은 사항을 주의해야 한다. △에어컨의 실외기는 벽체와 10cm이상 떨어진 곳에 설치한다. △실외기와 연결된 전기배선의 심한 꺾임 등의 손상을 방지하고 빗물의 유입에 주의한다. △실외기 주변에 쓰레기 등의 이물질이 쌓이지 않도록 주기적으로 청소한다. △실외기가 이상 작동 및 과도한 소음이 발생 될 경우 즉시 전문가의 점검을 받는다.

최병일 경북도 소방본부장은 “에어컨은 우리 생활에 필수적인 가전제품이며 특히 무더운 여름철에 화재가 발생할 위험이 높고 인명사고나 재산피해가 발생할 확률 또한 높다”며, “경북소방은 도민이 안전하고 시원한 여름을 보낼 수 있도록 소방행정을 추진하며 현장활동을 전개해 나갈 것이며, 화재발생 현황 분석을 통해 화재가 발생하는 요인들에 대해 면밀히 검토해 소방정책에 반영, 화재발생을 사전에 예방토록 하겠다”고 말했다.

ⓒ 경북in뉴스(http://www.kbin.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드론의 비상, 2018 안동드론 페스
안동시, 내년도 예산편성 주민의견 접
한국국학진흥원, 독립운동가 이중업 옥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경북 안동시 영가로 11 1층(운흥동) 경북in뉴스 | Tel 054-857-2084 | Fax 054-857-2085
창간일자 : 2009년 2월 18일 | 등록번호 : 경북 아 00082 | 등록일자 : 2008년 12월 4일 | 발행인·편집인 : 유경상
청소년보호책임자 : 유경상 | 청탁금지법 책임자 : 김용준
Copyright 2007 경북in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kbin.co.kr
경북in뉴스을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기사 및 사진)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